아이들은 낯선 이들의 방문에 눈을 부릅뜨고 우리들을 경계하는 듯 하다.

그 경계가 우리를 향한 기대감과 두려움의 표현이리라. 

 

IMG_0279.JPG

 

우리가 그들과 함께 호흡하며 밝게 웃을 수 있을까?

 

 

IMG_0302.JPG  

 

주어진 환경이 어렵더라도 이들이 이렇게 해맑게 웃을 수 있는 건

살아있다는 사실 그 자체 때문에..

불투명하더라도 그들에게도 엄연히 미래라는 것이 존재하기 때문에,

그들이 순수하게 이 현실을 꿋꿋이 버텨나가는 것이리라.

 

우리가 그들을 진정으로 품어야 하리라. 사랑으로, 따뜻한 가슴으로..

우리의 거리가 조금씩 좁혀지리라.

 

IMG_0310.JPG

 

 

우리는 이미 이들과 함께 웃을 준비를 마쳤는데,

이들이 우리에게 문을 활짝 열어줄까?

더 밝게, 더 기쁘게 웃으며 그들을 도우리라. 진심을 다해, 최선의 최선을 다하리라.

 

IMG_0272.JPG  

 

IMG_0277.JPG

 

 

그들을 위해 한 번 더 고민하고, 누구보다도 열정적으로 그들을 생각하리라. 

 

IMG_0317.JPG

 

IMG_0296.JPG

 

 

비록 열악한 환경이지만, 배움에 대한 열정을 굽히지 않으리라. 언제나 긍정적인 태도로 세상을

읽고 공부하리라. 이들이 말라위의 미래이자, 아프리카의 미래 아닌가.

 

IMG_0266.JPG  

IMG_0295.JPG  

 

 

선생님과 학생들. 그리고 우리들. 모두 힘을 합해 멋진 세상을 만들어 갈 준비가 되었는가?

 

이제 너희들이 그 곳에서 나와 세상을 마음껏 경험해 볼 차례이리라. 화이팅!

 

IMG_0306.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