업데이트

블로그 홈 > 업데이트 > 블로그
번호
제목
글쓴이
79 홈페이지 오픈을 열열히 축하합니다.
박상은
98915   2010-11-01 2010-11-01 22:06
말라위 프로젝트 홈피가 드디어 문을 열었군요. 너무도 많은 정보들이 들어있고, 새로운 세계를 향한 젊은이들의 꿈이 가득 들어있는 보고입니다. 아프리카미래재단이 먼저 말라위에서 아프리카 미래를 열어갑니다. 김진호 디렉터를 ...  
78 위대한 첫 발걸음에 박수를 보냅니다.
박봉선
96218   2010-11-02 2012-11-10 23:22
인사드립니다. (사)아프리카미래재단 사무국장 박봉선입니다. 프로젝트 말라위의 위대한 첫 발걸음에 힘찬 응원의 박수를 보냅니다. 현지 사역이 시작된지 벌써 2달이 넘었네요. 김진호 총 책임자께서 가족과 떨어져서(갓 결혼안 신...  
77 Project Malawi를 시작하면서. 1
김현철
93871   2010-11-25 2010-11-25 17:06
Project Malawi를 시작하면서. Project Malawi가 2010년 9월 시작되었다. Malawi에 다녀온 것이 2009년 8월이고, Project Malawi를 구상한 것이 2010년 1월, Proposal을 작성한 것이 봄, 그리고 KOICA project에 최종 당선이...  
76 The first pilot survey imagefile
정다운
89065   2011-01-14 2012-11-10 23:24
다음 주부터 본격적으로 학교 survey 가 시작됩니다. 릴롱궤 지역의 30개 학교, 약 10,000명의 secondary school 의 학생들을 대상으로 실시합니다. 참고로 이 곳의 교육시스템을 말씀드리면, primary school은 standard1~standard...  
75 Project Malawi를 시작하는 마음. 1 imagefile
김현철
92101   2010-12-10 2012-11-10 23:25
저는 박상은 선생님과 진호, 부열이와 함께 Project Malawi를 시작했습니다. 돌이켜 보면 이 프로젝트를 제일 먼저 꿈꾸고 시작한 사람이라, 여기에 이렇게 많은 사람들이 함께하게 되는 것이 한편으로는 기쁘고, 한편으로는 두렵...  
74 Jusin w/ Children image
김윤승
84725   2011-05-14 2012-11-10 23:22
Jusin w/ Children @ Salima, Malawi Nikon FM2 + 50mm f1.4 Kodak Double-X400  
73 Medical schools in sub-Saharan Africa image
박중철
85509   2010-12-20 2012-11-10 23:24
란셋에서 저널 써치 하다가 눈에 띄어서 옮겨봅니다. http://www.thelancet.com/journals/lancet/article/PIIS0140-6736(10)61961-7/abstract The Lancet, Early Online Publication, 11 November 2010 doi:10.1016/S0140-6...  
72 밀레니엄 빌리지 방문기 2 imagefile
김성희
107930   2011-01-06 2013-06-03 16:27
안녕하세요, 말라위에 도착한지 5일된 펠로우 김성희 입니다^^ 어제는 프로젝트 팀원 모두 우리 사업 지역 근처에 있는 Gumulira 밀레니엄 빌리지에 다녀왔답니다. 밀레니엄 빌리지 프로젝트는 콜럼비아 대학과 UNDP (United N...  
71 신문광고 내기 imagefile
김성희
87615   2011-01-11 2011-01-11 01:34
저희 사업에 도움이 될 현지인들을 고용하기 위해 광고를 낸 신문이 오늘 도착했습니다. 주말에 제출한 광고인데 월요일 신문에 나왔네요...광고료는 27000콰차 (우리나라 돈으로 약 20만원) 입니다. 오른쪽 하단에 있는 것이 ...  
70 열심히 일하는 당신 1 imagefile
정다운
90176   2011-01-11 2013-04-28 17:55
현재 시간 오후 7시 13분. 아직 사무실에 남아서 다들 열심히 일하고 있군요. 해야 할 일이 많은 가봐요~ 지금 이 곳에는 비가 엄청 내리고 있습니다. 우기라서 그런지 하루에 한두번은 비가 내리는 것 같군요. 비 때문에...  
69 학생명단 얻는 방법 1 imagefile
김성희
91893   2011-01-12 2013-06-03 16:27
어제는 학생들 명단을 얻으러 릴롱궤 지역 일부 (Lilongwe East, Lilongwe Urban) 고등학교의 교장단 회의를 방문했습니다. 대양누가병원에서 약 20분 떨어진 릴롱궤 시내 근처 Chinsapo 고등학교 강당에서 회의가 열렸답니다. ...  
68 Crisis Nursery 방문기 1 imagefile
김성희
85245   2011-01-14 2012-08-23 11:03
오늘 오후에 대양누가병원에서 15분 거리정도에 있는 Crisis Nursery라는 고아원을 방문했습니다. 이 고아원은 낸시 디믹이라는 미국 여성에 의해 1999년에 세워졌고 지금 현재 건물로 이사온 것은 약 5년전이라고 해요. 주로 ...  
67 이들과 함께 imagefile
정다운
84561   2011-01-14 2011-01-14 16:29
아이들은 낯선 이들의 방문에 눈을 부릅뜨고 우리들을 경계하는 듯 하다. 그 경계가 우리를 향한 기대감과 두려움의 표현이리라. 우리가 그들과 함께 호흡하며 밝게 웃을 수 있을까? 주어진 환경이 어렵더라도 ...  
66 나이팅게일의 꿈 2 imagefile
강희림
92386   2011-01-18 2013-05-15 14:19
안녕하세요^^ 성희와 다운의 글에 종종 등장하던 강희림입니다. 빨리 올려야지 하면서도 꾸물거리다가 이제서야 사진을 올리게 되네요. 저희 project는 대양누가병원에서 진행되고 있습니다. 이 병원에 부속 Nursing collage...  
65 SD (에스디) 의 HIV/AIDS, MALARIA 등의 test kit 제공. imagefile
정다운
91562   2011-02-11 2013-05-15 14:19
본격적으로 사업을 시작할 준비가 되었습니다. 새해가 시작하고 한 달이 지났습니다. 지난 한 달 동안 프로젝트 말라위 팀원들은 최선의 준비를 다했고, 그 준비 과정이 때로는 힘들고 지쳤지만, 모두가 힘을 합해 이 곳 말라...  
64 남성포경수술 취재기 3 imagefile
고일윤
83967   2011-07-15 2011-07-26 22:17
안녕하세요. 프로젝트 말라위 2기 펠로우 고일윤 입니다. 오늘은 프로젝트 말라위가 HIV/AIDS 예방사업으로 제공하고 있는 남성 포경수술을 소개하려고 합니다. 지난 5월 말부터 저희는 말라위 릴롱궤 지역에 거주하고 있는 성인...  
63 한국의 나이팅게일 김수지 교수님 / 옥수수박사 김순권 교수님 imagefile
김부열
133881   2011-03-05 2013-04-28 17:55
안녕하세요? 에이즈예방사업 컨설턴트를 맡고 있는 김부열입니다. 프로젝트 말라위에 아주 귀한 자문 두 분을 모시게 되었습니다. 이화여대와 연세대에서 오랫동안 간호대 학장을 역임하셨던 김수지 교수님과 경북대 농학과 교...  
62 Jeremy Jinho Kim (AKA Director Kim) image
김윤승
85904   2011-05-19 2013-04-12 18:31
Jeremy Jinho Kim @ Dedza, Malawi Nikon FM2 + 50mm f1.4 Kodak Double-X400  
61 모자 보건 사업 (Mother and Child Health project) 5
정다운
89096   2011-04-07 2012-11-10 23:26
모자보건 (Mother and Child Health) 사업 참 오랜만에 소식을 알려드립니다. 그 동안 참 바빴습니다. 정신 없었습니다. 그러나 이 핑계가 썩 훌륭(?) 해 보이지는 않습니다. 프로젝트의 진행 상황을 궁금해하시는 많은 분...  
60 연세대학교 보건대학원 강의... 1 imagefile
김윤승
92010   2011-04-21 2013-06-03 16:27
안녕하세요. 김윤승입니다. 한국에 돌아온지도 벌써 꽤 되었네요. 한국에는 봄이와서 날이 점점 따뜻해지고 꽃은 피는데, 말라위의 아름다운 자연을 너무 즐기다 와서인지... 벗꽃이 만발히 펴도 마음이 동하질 않네요... 말라위가...